피로 시대의 미학, 그렇게 애쓰지 않아도 괜찮아

갤러리

에디터 고성연

어느새 한 해의 끝자락이 펼쳐지고 있다. 올해도 ‘일’이 무척이나 많은 해였다. 끊임없이 쏟아지는 이슈에 필요 이상으로 시달리고 지친 우리네 일상에서 위로라도 건네듯 ‘열심히 하지 마라’, ‘굳이 무엇이 되려고 애쓰지 마라’라는 메시지를 담은 대중문화 콘텐츠가 눈에 띈다. 연말연초에 어울릴 듯한 미래에 대한 희망이 가득 찬 메시지가 아니라 말이다. 사실 현자는 삶에 완전하거나 절대적인 행복이란 게 있다는 ‘환상’에 속지 말라고, 일찍이 인생의 우선순위를 스스로 정하고 그 선택을 책임지는 것만으로 존재 가치가 있다는 얘기를 해왔다. 조금은 더 ‘나의 삶’을 찾을 수 있는 2019년이기를. 계속 읽기

WINTER COMFORT

갤러리

객원 에디터 남지현

추운 날씨 때문인지 아니면 한 해 동안 쌓인 피로 때문인지 연말만 되면 따끈한 물을 받아놓은 욕조에 몸을 담그거나 마사지를 받는 등 피로를 푸는 시간이 절실해진다. 이럴 때 필요한 것이 편안한 분위기에서 심신에 휴식을 선사할 힐링 트리트먼트. 한 해를 보내며 나를 위해 조금은 호사스러운 휴식을 계획 중이라면 여기 소개하는 네 곳의 스파에서 추천하는 프로그램을 눈여겨보자. 계속 읽기

Drop & dangle

갤러리

객원 에디터 남지현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 크리스털 장식 이어링 50만원대 미우미우. 진주가 달린 아모르스터드 이어링 50만원 골든듀. 로고 펜던트 롱 체인 이어링 39만원 펜디. 가죽과 크리스털로 장식한 메탈 클립온 이어링 1백50만원대 샤넬. 리본 모티브에 파베 크리스털을 세팅한 드롭 이어링 16만5천원 스와로브스키. 투명한 크리스털로 이루어진 클립 이어링 21만5천원 스와로브스키. 계속 읽기

Special gift for you

갤러리

객원 에디터 서지혜 | photographed by  cha hye kyoung 

크리스마스와 연말이 다가오면 소중한 이들에게 줄 특별한 선물을 고민하게 된다. 세상에 하나뿐인, 그래서 더욱 잊지 못할 선물을 위해 불리 1803이 제안하는 특별한 선물 준비법.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