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과 치유의 도시 미학, 예술이 풍경을 바꾸다

갤러리

글 고성연

도시를 가리켜 ‘변화를 통해 성장하는 거대한 인공물’이라고 한다. 살아 있는 유기체에 곧잘 비유되는 것과 같은 맥락이다. ‘빛 고을’ 광주에서 그 변화의 중요한 한 축은 예술이 맡아왔다.
1995년 첫 행사를 치른 이래 20년이 훌쩍 넘도록 자리를 지켜온 현대미술 축제 ‘광주비엔날레’가 그 중심에 있다. 사실, 처음에는 우려도 많았다. ‘예향’의 자부심을 살려 역사의 깊은 상처를 문화 예술로 승화한다는 취지는 좋았지만, 당시 광주는 작은 시립 미술관 하나가 고작일 만큼 현실적인 인프라가 열악했을 뿐 아니라, 경제적 기반이나 지역 인구 규모에서도 글로벌 행사를 감당하기에는
역부족이 아닐까 하는 시선이었다. 하지만 광주는 보란듯이 아시아를 대표하는 비엔날레의 도시로 거듭났다. 예술을 품은 공간형 콘텐츠가 이 도시의 빛을 되찾아주고 있는 걸까? 계속 읽기

The art of Resonance

갤러리

글 고성연

많은 이들이 와인을 말할 때 과학을 언급하고, 예술을 논하고, 철학을 끄집어낸다. 물론 그런 지식은 도움이 된다. 즐거운 대화의 소재가 되기도 한다. 하지만 종종 무겁고 어렵게 느껴지기도 하는 게 사실이다. 온갖 지식을 섭렵하더라도 정작 중요한 걸 놓치면 무슨 소용일까? 그럴듯한 포장의 가면이 점점 두꺼워지면 정작 그 속에 담긴 아름답고 풍부한 것들을 포착하기 힘들어질 수 있다. 원래는 충분히 친근하고 다정다감한 얼굴을 하고 있는데도 말이다. 아마도 그래서 도도한 ‘스펙’을 내세우기보다는 ‘다 내려놓고 마음 편히 음미하라’는 메시지를 유난히 강조하는, 그리고 창의적으로 실천하고 있는 한 샴페인 브랜드가 눈에 더 들어오는지도 모르겠다. 애정의 밀도로 치자면 둘째가라면 서러울 만큼 열렬한
전 세계 팬들을 다수 거느리고 있는 샴페인 명가 크루그(Krug)의 얘기다. 계속 읽기

Olivier Krug

갤러리

크루그 가문의 6대 계승자 올리비에 크루그(Olivier Krug). 공식 직함은 하우스 디렉터(House Director)지만, 크루그 얘기만 나오면 눈을 반짝이며 열변을 토하는 진정한 브랜드 홍보대사다. 사실 태어나자마자 입술 위를 몇 방울의 샴페인으로 적시는 흔치 않은 세리모니를 경험하고 포도밭에 둘러싸여 자란 그만큼 크루그의 정수를 알리기에 적격인 인물도 별로 없을 듯하다. 지난여름 크루그와 미식, 음악이 어우러지는 조화의 묘미를 알린 ‘크루그와의 조우’ 행사에 참석하러 서울을 찾은 올리비에 크루그를 만났다. 마침 자신의 조국 프랑스가 20년 만에 월드컵 우승 트로피를 다시 들어 올려 유난히 기분이 좋았던 그와의 일문일답. 계속 읽기

About a Good Bed

갤러리

에디터 최고은

시몬스 플래그십 스토어에는 수면 큐레이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특별한 컨설턴트가 있다. 수면 전문 브랜드로서의 본질을 전달하며 고객과 소통하는 다리 역할을 하는
시몬스 슬립마스터 김민형에게 좋은 침대를 찾는 방법에 대해 물었다. 계속 읽기

Inherit the History of Bed

갤러리

에디터 최고은

포켓스프링 기술을 개발해 전 세계 매트리스 시장의 흐름을 바꿔놓은 수면 전문 브랜드 시몬스(SIMMONS). 가장 안락하고 편안한 침대를 만들겠다는 일념으로 1백50여 년 동안 매트리스 하나만 연구하며 세계를 제패한 시몬스의 역사와 철학을 소개한다. 계속 읽기

수면을 위한 모든 것, 팩토리움 투어 프로그램

갤러리

앞서 소개한 시몬스 팩토리움 & 테라스를 큐레이터의 친절하고 쉬운 설명과 함께 보다 자세히 둘러보고 싶다면 팩토리움 투어 프로그램을 신청할 것. 사전 예약으로 진행되는 이 특별한 프로그램은 수면연구 R&D센터, 생산 시스템, 1백50여 년의 브랜드 역사를 기록한 헤리티지 앨리, 매트리스 랩 등 시몬스의 연구, 생산, 역사, 문화에 이르는 모든 스토리를 보고 들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시몬스가 제안하는 품격 높은 전시와 행사까지 숙면을 위한 모든 것을 오감으로 느끼고 경험할 수 있다. 팩토리움 투어 예약은 시몬스 홈페이지(www.simmons.co.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계속 읽기

Show time

갤러리

에디터 권유진

‘잘 자는 것’에 대해 이렇게 진지한 고민을 하는 브랜드가 또 있을까. 그 구체적인 결실을 만나고 싶다면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시몬스 팩토리움 & 테라스’를 방문해보자. 단순한 침대를 넘어 수면 공학을 연구하는 곳, 양질의 수면에 대한 풍부한 노하우를 스타일리시하고
품격 있게 이야기하는 이 특별한 공간에 <스타일 조선일보>가 다녀왔다. 계속 읽기

Stylish Dreaming

갤러리

글 한혜연

“안녕, 베이비들!” 슈퍼스타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특유의 인사법이다.
‘슈스스’라는 약칭 신조어를 탄생시킨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하루 24시간이 모자랄 만큼 바쁜 그녀가 잠은 자면서 일할까?
그녀에게 수면이 중요하기나 할까? “잘 시간 따위는 줄이고 일을 하겠어”라고 말할 것만 같은 그녀에게 물었다. 당신의 밤은 낮보다 아름다운지. 계속 읽기

Art of Spring

갤러리

에디터 권유진

0.0001m/s²의 아주 미세한 움직임에도 기민하게 반응하며 현존하는 매트리스 중 가장 독보적인 스프링 기술력을 갖춘 수면 전문 브랜드, 시몬스. 그 누구도 모방할 수 없는 독자적인 기술력으로 침대 산업의 패러다임을 바꾼 시몬스의 핵심은
1백50여 년간 쌓아온 수많은 수면 노하우를 담은 ‘포켓스프링’과 ‘조닝 & 레이어링’ 기술에 있다. 이는 시간이 흘러도 변치 않는
장인 정신으로 완성한 한국 시몬스의 자존심이다.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