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통의 미술관, 그들이 공감을 이끄는 방법_MOCA Taipei

갤러리

글 고성연(타이베이 현지 취재)

16세기 초 포르투갈 항해자들이 부른 것을 계기로 ‘포모사(Formosa, 아름다운 섬이라는 뜻)’라는 별칭을 지닌 대만. 역사 궤적을 볼 때 우리와 여러모로 닮았지만, 사회·문화적으로는 놀라울 정도로 다양성을 품은 이 나라를 찾은 한국 방문객 수가 지난 2년 연속 1백만 명을 넘었다. 이 같은 관심의 중심에는 언뜻 수수해 보이는 도시 풍경 속에 자리한 풍성한 다채로움이 인상적인 대만의 수도 타이베이가 있다. 당대 사회의 흐름을 반영하는 현대미술의 플랫폼인 타이베이 현대미술관(MOCA Taipei)은 은근한 매력이 넘쳐나는 이 도시에 간다면 꼭 들러볼 만한 작은 ‘소통’과 ‘채움’의 공간이다. 흔히 난해하다고 여겨지는 현대미술을 ‘즐길 만한’ 것으로 소통해온 이 미술관의 비결은 무엇일까? 계속 읽기

I Saloni 2019_Ciao Ciao, Mendini

갤러리

글 고성연

80대 고령이기는 했지만 이탈리아 디자인·건축계의 ‘작은 거인’ 알레산드로 멘디니(Alessandro Mendini, 1931~2019)의 타계는 예기치 않은 슬픈 소식이었다. 다소 급작스러웠던 서거였기에 그의 스튜디오 ‘아틀리에 멘디니’가 있는 밀라노 현지에서도 이 거장의 눈부신 자취를 제대로 회고하기에는 준비할 시간이 부족했을 터. 그래도 뾰족한 얼굴이 인상적인 그의 ‘베니니 조각’이 등장한 포스터가 거리에서 곧잘 눈에 띄었고, 장외 전시장에는 ‘감사해요, 알레산드로(Grazie Alessandro)’라는 문구 아래 시적 감수성이 돋보이는 멘디니 특유의 일러스트 작품들이 벽에 걸려 있는 광경도 마주칠 수 있었다. 또 네덜란드의 슈퍼 디자이너 마르셀 반더르스는 ‘Mendini Tribute Cinema’라는 헌정 상영회가 올해 밀라노 디자인 주간에 열리도록 발벗고 나서는 부지런함을 보였다. 디자인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인물이기도 하지만, 한국과도 꽤 인연이 깊었던 알레산드로 멘디니. 부단히 창조 혼을 불태웠던 고인의 삶에 진심으로 경의를 표한다. 계속 읽기

I Saloni 2019_Fuori Salone 2019

갤러리

글 고성연

이탈리아의 수도 밀라노를 진정한 글로벌 창조 도시로 꽃피게 한 데는 패션보다 해마다 춘삼월 무렵 찾아오는 ‘디자인 위크’의 공이 훨씬 크다. ‘그들만의 리그’가 아니라 만인이 즐길 수 있는, 도시 곳곳에서 벌어지는 커다란 축제여서다. 올해 58회를 맞이한 주 전시회 ‘살로네 델 모빌레’가 열린 지난 4월 디자인 주간(8~14일)에 감성과 감각을 자극한 장외(Fuori Salone) 전시 하이라이트를 나름대로 추려봤다. 계속 읽기

The People

갤러리

‘조’ 단위로 추정되는 거래 규모, 전시장 바깥까지 합치면 수십만 명에 이르는 아트 관광객. 그렇지만 ‘판’의 규모만으로 ‘성공’이라고 단정 짓기에는 많은 이들의 희비가 교차하는 것도 사실이다. 그래도 그저 자신의 길에 집중하는 이들은 여전히 있다. 시간이 ‘분’ 단위로 나뉘는, 몸이 열 개라도 모자랄 홍콩 아트 주간에 이 복잡미묘한 글로벌 생태계의 구성원을 만나 목소리를 들어봤다. 계속 읽기

여행자, 꿈과 함께 떠나다

갤러리

인생에서 여행이 갖는 의미는 언제나 남다르다.
라이프스타일 전체에 변화를 주며 우리를 설레게 만드는 ‘떠남’의 가치.
그 여정에 에르메스라는 브랜드가 함께한다면 설렘은
더욱 커질 수밖에 없지 않을까. 보이는 럭셔리만이 아닌 그 이상의 의미,
남다른 헤리티지와 철학을 간직한 여정에 동참해보자. 계속 읽기

My Sweetest Time

갤러리

에디터 이혜미 | photographed by lee yong in

늘 기대와 예상을 뛰어넘는 거침없는 행보로 놀라움을 선사하는 하이엔드 워치메이커 리차드 밀이 정의하는 ‘세상에서 가장 달콤한 시간’은 어떤 모습일까?
오감으로 즐길 수 있는 시계, 봉봉(Bonbon) 컬렉션을 만나보자. 계속 읽기

SecretGarden

갤러리

photographed by yum jung hoon

꽃과 나비, 팬더와 고슴도치가 모여 있는 봄의 정원으로 놀러 오세요. (위부터) 샤넬 화인 주얼리 페탈 드 까멜리아 커브 링 독특하게 표현한 꽃잎에 시간이 지나도 변치 않는 궁극의 아름다움을 담았다. 18K 옐로 골드로 섬세하게 꽃을 만들고 다이아몬드를 장식한 링. 1천만원대. 문의 … 계속 읽기

Perfect radiance

갤러리

진행 박경실(객원 에디터) | photographed by  lee yong in

이제 화이트닝은 그저 멜라닌 합성을 억제하거나 그 수를 줄이는 단순한 메커니즘에 머물지 않는다.
피부 본연의 광채를 깨워주고, 피붓결을 매끄럽게 관리하는 샤넬 ‘수블리마지 레쌍스 뤼미에르’는 피부 결점을 효과적으로 개선해 맑고 균일한 피부 톤으로 가꿔주는 진보한 화이트닝 스킨케어를 선사한다. 계속 읽기

실큰 ‘Happy New Shape’ 이벤트

갤러리

새해를 맞아 1월 한 달 동안 실큰의 뷰티 디바이스를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한다. 고주파, 레드 라이트, 프락셔널 열에너지로 피부에 열을 발생시켜 탄탄한 보디라인을 완성하도록 돕는 보디 관리기 ‘실루엣’을 특별 할인가에 제공하고, ‘페이스타이트’를 비롯해 실큰에서 선보이는 피부 관리기 4종 중 1개만 구매해도 특별한 사은품을 증정한다. 자세한 내용은 실큰 코리아 공식 홈페이지(http://silkn.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80-246-1234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