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레이크

갤러리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레이크 스와로브스키는 현대적인 디자인과 완벽한 크리스털 기술이 돋보이는 ‘크리스털 레이크’를 선보인다. 심플하고 미니멀한 케이스에 담긴 한 조각의 사파이어 크리스털로 세공한 워치 다이얼은 손목에 고급스러운 품격을 선사하며,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해준다. 계속 읽기

Ultrafine Machine

갤러리

에디터 권유진

불가리는 올해에도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두께 3.95mm의 ‘옥토 피니씨모 투르비용 오토매틱’으로 세계에서 가장 얇은 기계식 오토매틱 시계 신기록을 다시 한번 수립하며 네 번째 월드 레코드를 갱신한 것.

여성 주얼리 워치메이킹 제작 1백 주년도 함께 기념하는 축제 분위기 속에서 그 어느 때보다 강력한 여성 신제품을 내놓으며 브랜드의 저력을 드러냈다. 계속 읽기

True Timepiece

갤러리

에디터 권유진

바젤월드에서 유니크한 존재감을 드러내는 샤넬 워치가 인하우스 무브먼트를 선보인 지 햇수로 3년째다. 올해는 브랜드 역사상 세 번째 인하우스 무브먼트를 장착한 시계를 공개했다. 세계적인 럭셔리 하우스로서의 단단한 내공이 응축된 결과다. 파인 워치메이커를 향한 진정성과 꾸준한 노력을 바탕으로 샤넬만의 코드를 입은 새로운 시계를 지금 공개한다. 계속 읽기

Extreme Performance

갤러리

photographed by park gun zoo

유독 클래식한 모델이 많이 등장한 올해 바젤월드에서는 그만큼 구매욕을 자극하는 소장 가치 높은 워치를 대거 선보였다. 라인 강을 감싸 안은 아름다운 바젤의 풍경과 함께 2018 바젤월드에서 첫선을 보인 뉴 컬렉션 워치를 소개한다. 계속 읽기

Back to basic, 2018 Baselworld

갤러리

에디터 배미진(바젤 현지 취재)

올해 바젤월드는 규모는 축소되었지만 조용한 변화가 감지되었다. 양적으로 팽창하던 스위스 시계 시장이 내실을 다지기 위한 신호탄을 쏘아 올린 것.
바젤월드의 역사를 이끌어온 MCH 그룹의 CEO 르네 캄(Rene Kamm)은 시계와 보석 산업의 톱 플레이어를 한자리에 모이게 하는 이 특별한 박람회인 바젤월드가 변화의 과정에 있다고 이야기한다.

그의 말대로 올해 바젤월드에서는 수익이 가장 높은 6개 스위스 시계 브랜드 중 5개의 브랜드가 신제품을 선보였다. 그리고 스마트워치만으로 기존 워치 시장에 진입하려는 신규 브랜드들의 입점을 거절하며 순수성을 높이는 데 집중했다. 지금까지 이어온 1백 년, 그리고 앞으로 이어질 1천 년을 위한 조용하지만 강력한 움직임을 <스타일 조선일보>가 스위스 바젤에서 직접 확인했다. 계속 읽기

Noble Elegance

갤러리

에디터 배미진 | photographed by park gun zoo

섬세한 세공과 극적인 아름다움, 장인 정신의 극치를 느낄 수 있는 여성 하이 주얼리 워치. 계속 읽기

라도 다이아마스터

갤러리

라도는 미니멀한 디자인과 절제된 디테일이 돋보이는 ‘다이아마스터’를 선보였다. 투명한 다이얼을 통해 보이는 무브먼트에 디테일이 살아 있는 전통적인 코트 드 주네브가 위치하며, 43mm 모노블록 하이테크 세라믹 케이스와 다이얼의 조화가 돋보인다. 계속 읽기

Time Master

갤러리

에디터 배미진

오메가는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귀한 스토리와 명예를 지니고 있다. 그 위상 덕에 오메가를 향한 관심은 여전히 뜨겁다. 그에 보답하듯 오메가는 바젤월드에서

올해 탄생 70주년을 맞은 씨마스터 기념 워치, 달의 모습을 시각화한 스피드마스터, 여심 공략에 나선 트레저 컬렉션 등 다양한 여성 컬렉션을 공개하며 브랜드 고유의 감성을 마음껏 발산하는 완벽한 시간을 가졌다. 계속 읽기

불가리 루체아 투보가스

갤러리

불가리는 브랜드의 대표 여성 워치 라인, 루체아 컬렉션에서 높은 명성을 자랑하는 모던한 디자인의 투보가스 브레이슬릿을 적용한 ‘루체아 투보가스’를 선보였다. 투보가스 브레이슬릿은 골드 혹은 스틸 링크가 서로 맞물리듯 이어지는 것이 특징이며, 놀라운 착용감을 자랑한다. 계속 읽기

론진 마스터 컬렉션 애뉴얼 캘린더

갤러리

론진은 탁월한 워치메이킹 기술을 적용한 ‘마스터 컬렉션 애뉴얼 캘린더’를 공개했다. 새로운 기계식 무브먼트로 제어되는 연간 캘린더 기능과 64시간의 파워 리저브를 제공하며,40mm 사이즈의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에 오토매틱L897 칼리버를 장착했다.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