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 Premium Lifestyle

조회수: 2142
4월 16, 2013

‘2개의 냉장실’이라는 발상의 전환으로 사용자의 편의와 공간 활용을 극대화한 냉장고가 등장했다. 6개의 케이스로 구분된 맞춤형 수납공간 ‘쇼케이스’를 갖춘 ‘삼성 지펠 푸드쇼케이스 FS9000’이 그 주인공이다.

2개의 냉장실, 인케이스 & 쇼케이스
‘삼성 지펠 푸드쇼케이스 FS9000’은 1개의 냉장실을 ‘인케이스’와 ‘쇼케이스’라는 2개의 냉장실로 나누었다. 자세히 들여다보면 하나의 냉장실 문에 인케이스를 열 수 있는 상부 손잡이와 쇼케이스를 여는 하부 손잡이를 따로 둔 것을 알 수 있다. 상부 손잡이를 당기면 사용 빈도가 낮고 부피가 큰 식재료를 보관한 인케이스 냉장실이 열리고, 하부 손잡이를 당기면 자주 먹는 음식과 드링크류를 보관할 수 있는 쇼케이스 냉장실이 열리는 방식. 안팎으로 구분한 2개의 냉장실은 재료의 신선함을 유지하는 것은 물론 가족의 편의까지 고려한 혁신적인 구성이다.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냉장고
맞벌이 가정이 늘면서 주방에서 아빠와 아이들의 역할도 달라지고 있다. 엄마에게만 의존하던 주방의 라이프스타일이 변화하고 있다는 것. ‘삼성 지펠 푸드쇼케이스’는 변화된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해 가족 모두가 편리하게 음식을 분리, 보관할 수 있고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수납공간을 분할했다. 하나의 냉장실에 2개의 보관 공간을 두어 엄마가 주로 사용하는 식재료는 인케이스로, 아빠와 아이들이 즐겨 찾는 간식과 드링크류는 쇼케이스로 분리할 수 있게 했다. 냉장고 앞에서 원하는 재료를 찾기 위해 더 이상 헤맬 필요가 없다.
인케이스와 쇼케이스의 역할 분담
냉장실 안쪽에 자리한 인케이스에는 육류나 생선, 과일, 채소와 같은 식재료를 보관한다. 쇼케이스의 활용도 덕분에 인케이스에 보관한 재료는 늘 신선하고 촉촉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쇼케이스 도어를 열면 음료뿐 아니라 간단한 반찬이나 샐러드, 아이들 간식, 우유, 소스 등 자주 먹는 음식을 손쉽게 찾을 수 있다. 6개의 케이스가 깔끔하게 공간을 분리한 쇼케이스는 사용자에 따라 엄마를 위한 쿠킹 존, 온 가족을 위한 패밀리 존, 아이를 위한 키즈 존으로 나뉜다. 특히 아이의 눈높이와 어른의 키 등 사용자의 체형을 고려한 공간 구성이 눈에 띄는 배려다.
아이디어 이상의 기능
공간 구성만으로도 ‘혁신’을 표현하는 ‘푸드쇼케이스’는 삼성 지펠 고유의 독립 냉각 기술과 ‘메탈 쿨링 커버’를 적용해 기능 면에서도 완벽함을 놓치지 않았다. 쇼케이스를 자주 여닫아도 내부는 차갑고 신선하게 유지되며, 냉장실의 참맛실에는 음식별 최적의 온도로 보관할 수 있다. 또 냉장실의 세균을 99.9% 제거해주는 ‘이온살균 청정기+’ 기능으로 위생성도 강화했다.



양보할 수 없던 프리미엄 디자인
‘삼성 지펠 푸드쇼케이스 FS9000’은 두 가지 컬러의 메탈을 사용한 콤비 메탈 디자인으로 획일화된 냉장고 도어의 고정관념을 깨는 동시에 고급스러운 스타일도 놓치지 않았다. 패턴과 색상 변화로만 냉장고의 외관을 표현했던 기존 방식과 달리 냉장실과 냉동실 전체의 컬러를 분리하는 동시에 조화를 시킨 덕분에 시간이 흘러도 질리지 않는 품격과 트렌디한 멋을 충족시킨다. 이번에 선보인 ‘지펠 푸드쇼케이스 FS9000’은 834L 3종, 856L 3종이 있고, 판매 가격은 3백70만~4백40만원이다.

 

My Premium Lifestyle”에 대한 1개의 생각

  1. 점점 스타일이나 기능면에서 뛰어난 제품을 출시하는 삼성냉장고! 구매하고 싶은 욕구를 불러일으킵니다. 우리 것이 최고임을 느끼게 해주네요~!
  2. 국내 가전제품이 전세계에서 가장 최고의 수준을 자랑한 지도 꽤 오래 되었다. 지금 쓰는 냉장고는 어언 15년 이상 사용하던 오래된 GE 제품인데 이제 세련된 국산 제품으로 구입을 계획하고 있다. 직장 생활에 묶여 일일이 매장에서 확인하고 구매할 수 없는 형편인데 CF를 통해 관심있던 제품을 자세히 쓸모와 기능을 설명해 주어 아주 요긴했다. 제품 구매에 많은 도움을 받았다.
  3. 결혼 10년차가 넘으니 하나둘 바꿔야 할 전자제품들이 늘어나네요. 세탁기에 tv까지 말썽이더니 이젠 냉장고도 오늘내일 하는 와중이어서 이 기사 유심히 읽었답니다. 냉장고 새로 바꾸면 꼭 메탈로 해야지, 비싸도 외제를 사볼까 생각만 하고 있었는데 굳이 외제를 사지 않아도 될듯 싶네요. 이 제품 넘 매력적이네요. 두 가지 메탈을 사용해서 심플, 모던하고 고급스럽고... 인케이스 냉장실은 살짝 정리가 안 되도 괜찮겠죠.ㅋㅋ 아빠와 아이가 꺼내 먹기 쉽게 쇼케이스 냉장실엔 반찬 만들어 넣어놓고 음료수에 간식 사다놓고 전 꽃 구경 가고 싶네용~~^^ 좋은 기사에 멋진 화보까지, 아침에 받아보고 괜시리 제 주방인양 기분 좋아졌답니다.
  4. 흠흠!! 얼마 전에 냉장고랑 세탁기 모두 바꾸게 돼서 한동안 엄청 관심을 가졌더니.. 여기 이렇게 지펠 기사를 보니까 역시나 또 눈길이 가네요. 2개의 냉장실이라.. 음료나 과일 때문에 자주 냉장고를 열게 되는데 이렇게 인케이스, 쇼케이스로 나눠쓰면 왠지 경제적인 느낌?!
  5. 쇼룸을 보는 듯한 착각이 드는 냉장고네요. 냉장고로써의 기능뿐만 아니라 스타일리시하기까지 !!! 이런 제품덕분에 집안일도 재미있게 할 수 있는 것 같아요. 이 제품의 두들어진 특징인 쇼케이스 덕분에 엄마뿐만이 아니라 온가족이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친근한 냉장고가 될 것 같아요. 물론 인케이스안의 제품들의 신선도를 떨어뜨리지않는 등 에너지효율같은 경제적인 면도 있고요. 이온살균기능은 "기계 냉장고"를 너머 그 이상의 가치와 휴머니즘을 추구하는 지펠의 세심함이 느껴집니다. + 세련된 디자인이 주방의 격을 한층 높여줄 것은 물론이고요~!!
  6. (윗글에 이어) 아 그리고 이곳엔 나오진 않았지만, 종이 스타일조선에 나온 가족 설정 화보 매우 보기 좋았어요. 이 냉장고와 함께하면 언제나 웃음과 맛있는 음식이 함께할 수 있는 느낌이 들었어요 ^^*
  7. 정말 혁명적인 제품!! 광고에서도 많이 봤는데요!! 디자인도 너무 좋고요~ 실용적으로 최고인 냉장고 같아요~~!! 집에 떡 하니 있으면 괜히 안 먹어도 배부를 것 같네요~
  8. 핑백: 92호 기사에 댓글을 남기면 르크루제를 선물로 드립니다 | StyleChosun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