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도 하이퍼크롬 캡틴 쿡 컬렉션

갤러리

라도 하이퍼크롬 캡틴 쿡 컬렉션
라도는 1960년대 브랜드의 시계 컬렉션을 재해석한 ‘하이퍼크롬 캡틴 쿡 컬렉션’을 내놓았다. 18세기 영국 탐험가 캡틴 제임스 쿡의 이름을 딴 이 컬렉션은 오버사이즈 인덱스에 두툼한 화살형 핸즈, 하이테크 세라믹 소재의 회전 베젤 디자인이 특징이다. 문의 02-2639-1964 계속 읽기

위블로 빅뱅 메카-10 컬렉션 킹 골드

갤러리

위블로 빅뱅 메카-10 컬렉션 킹 골드
위블로는 브랜드의 상징, ‘빅뱅 메카-10 컬렉션 킹 골드’를 공개했다. 이 워치에는 위블로 인하우스 매뉴팩처에서 설계하고 개발한 기계식 매뉴얼와인딩 스켈레톤 무브먼트인 HUB120을 탑재했다.10일간의 파워 리저브가 듀얼 디스플레이를 통해 표시된다. 문의 02-2118-6208 계속 읽기

래트 바이티

갤러리

래트 바이티는 산뜻한 느낌의 멀티 프린트 실크 스카프를 시즌 아이템으로 추천한다. 멀티컬러로 완성한 유니크한 패턴이 발랄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스타일을 완성해준다. 목에 가볍게 두르거나 가방에 포인트를 더할 액세서리로 활용할 수 있다. 문의 02-3449-5977 계속 읽기

보테가 베네타

갤러리

보테가 베네타는 감사의 마음을 전할 기회가 많은 5월을 맞아 남성을 위한 도큐먼트 케이스와 브리프케이스를 제안한다. 2017 S/S 컬렉션의 특징인 컬러 믹스와 기하학적 블로킹 디테일을 가미했다. 고급스러운 매트 카프 소재를 사용했으며, 브랜드의 시그너처인 위빙과 3가지 다른 컬러의 플랩 디테일이 세련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자아낸다. 문의 02-3438-7601 계속 읽기

스와로브스키

갤러리

스와로브스키는 영국 출신 조각가 에런 그레고리와의 협업으로 탄생한 ‘미러 네이처 컬렉션’을 소개한다. 크리스털을 활용해 에런 그레고리의 시그너처 조각상인 늑대, 표범, 그리고 곰을 완성했다. 새롭게 개발한 크롬 코팅 기법이 선사하는 거울 효과가 그래픽적이면서도 모던한 느낌을 자아낸다. 각 제품에 에런 그레고리의 사인을 더해 더욱 특별한 의미를 지닌다. 문의 1661-9060 계속 읽기

에르메네질도 제냐

갤러리

에르메네질도 제냐는 환절기를 맞아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하는 제품으로 이루어진 ‘세컨 스킨 캡슐 컬렉션’을 출시한다. 트래블-레디 웨어에 초점을 둔 다양한 패션 아이템으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재킷, 폴로 셔츠, 니트웨어, 셔츠, 트라우저, 데님 등으로 구성되며, 오프 화이트, 브라운, 네이비 등 스타일링하기 쉬운 컬러로 선보인다. 문의 02-3479-6279 계속 읽기

티파니

갤러리

티파니는 우아함과 강인함을 갖춘 현대 여성에게 영감을 받아 탄생시킨 주얼리 컬렉션 ‘티파니 하드웨어™’를 선보인다. 뉴욕 거리를 채운 다양한 구조물과 오브제를 유니크하게 재해석한, 우아하면서도 개성 있는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국내 론칭을 기념하는 이벤트에 배우 한예슬, 수현, 유인영, 육성재, 그리고 힙합 아티스트 그레이와 로꼬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문의 02-547-9488 계속 읽기

해밀턴

갤러리

해밀턴은 브랜드의 베스트셀러로 자리매김한 워치 피스 재즈마스터 오픈 하트의 슬림 버전인 ‘재즈마스터 오픈 하트 42mm’를 출시한다. 42mm의 얇은 케이스를 통해 정교한 스위스 오토매틱 무브먼트를 감상할 수 있으며, 착용감이 편안하다. 다이얼은 블랙과 실버로 선보인다. 브랜드 독점 무브먼트 H-10을 장착했으며, 80시간 파워 리저브를 제공한다. 문의 02-3149-9593 계속 읽기

몽블랑

갤러리

몽블랑은 판매 수익 일부를 유니세프의 어린이 교육 사업을 지원하는 ‘2017 몽블랑 유니세프 컬렉션’을 출시한다. 만년필, 수성 펜, 볼펜 같은 필기구는 물론, 가죽 제품, 시계, 액세서리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된다. 판매 수익 일부는 유니세프에 기부해 어려운 환경에 처한 아동의 초등교육을 지원하는 데 쓰인다. 문의 1670-4810 계속 읽기

프라다

갤러리

프라다는 2017 F/W 남성, 여성 컬렉션의 주제인 휴머니티, 리얼리티, 그리고 심플리시티를 테마로 한 ‘Nonconformists’ 광고 캠페인을 공개했다. 2월 15일 밀라노에서 진행한 2017 F/W 컬렉션 백스테이지의 즉흥적인 모습을 담았다. 또 흑백 인물 사진을 배치한 레이아웃으로 시즌 키 룩을 더욱 강조했다. 문의 02-3218-5331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