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xed Fever

조회수: 1500
9월 03, 2014

에디터 이예진 | 제품 사진 염정훈

스와로브스키의 2014 F/W 컬렉션 테마는 ‘믹스드 플레이팅(mixed plating)’. 골드, 로즈 골드, 실버 등 서로 다른 소재를 자유자재로 섞어 자신만의 스타일을 완성하는 방식이다. 올겨울 컬렉션의 뮤즈로 등장한 모델 한혜진의 감각적인 레이어링을 참고할 것.

Simple & chic 네크라인이 깊이 파인 옷에는 펜던트의 크기와 길이가 다른 네크리스를 레이어링하고, 얇은 뱅글로 도회적인 스타일을 완성하라.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볼트 형태 펜던트에 크리스털을 장식한 로즈 골드 네크리스 13만원, 볼드한 골드 메탈에 크리스털을 촘촘하게 세팅한 롱 네크리스 27만원, 로즈 골드와 화이트 메탈이 믹스된 우아한 디자인의 귀고리 18만5천원, 스퀘어 블랙 스톤이 일렬로 늘어선 간결한 디자인의 브레이슬릿 21만원. 모두 스와로브스키.

(왼쪽 아래부터 시계 방향으로) 얇은 뱅글을 여러 개 겹쳐놓은 우아한 실루엣의 스파이럴 뱅글 27만원. 열쇠 모티브 펜던트의 우아한 곡선이 여성스러운 네크리스 21만5천원. 부드러a운 유선형 바이오 링과 여러 개 레이어링한 듯한 효과를 내는 스파이럴 링 각 16만5천원, 21만5천원. 뾰족한 삼각형 귀고리와 하트 자물쇠 아래 놓인 이어커프는 한 세트로 13만원. 하트 모티브 자물쇠와 열쇠가 함께 달린 타샤 네크리스 13만원. 갈고리 형태의 그레이스 이어커프 14만5천원. 모두 스와로브스키. 문의 1661-9060 Refined layering여성스러운 모티브의 네크리스에 새롭게 부각된 이어커프를 매치해 상반된 이미지가 주는 매력을 만끽할 것.

Mixed Fever”에 대한 1개의 생각

  1. 스와로브스키의 목걸이들이 눈에 띄네요. 2가지를 레이어드하니 더 이쁜것 같아요. 믹스매치의 FW 포인트 기사 잘봤어요. 활용해봐야겠네요. 더불어 찜도 ^^
  2. 늘 탐나는 스와로브스키제품들~~하지만 경제적 이유로 순위가 밀려나지요~~ㅇ 브레이슬릿 가을하늘과 잘 어울릴것네요 열쇠모티브 펜던트 남자의 닫힌 마음도 열듯 !!!
  3. 나이드니 이런 멋진 쥬얼리에 눈길이 가네요~^^ 서로 믹스매치해서 스타일링 할 수 있는 매력을 지닌 스와로브스키~하나하나 개성이 담긴 디자인이라 꼭 소장하고싶다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