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Art of Blend

조회수: 176
10월 18, 2017

에디터 이지연

마치 연금술사의 실험실을 연상시키듯 엄선된 소재의 유니크한 조합을 담은, 브루넬로 쿠치넬리의 2017 F/W 남성 컬렉션. 우아한 색감과 고급스러운 소재로 특유의 이탤리언 감성을 배가했다.


20171018_showrrom_t_01
이번 F/W 남성 컬렉션에서 브루넬로 쿠치넬리는 캐주얼부터 사토리얼, 뉴트럴에서 컬러풀에 이르기까지, 고급 원단과 다양한 소재의 정제된 결합에 숙련된 장인의 기술이 합쳐진 유니크하고 차별화된 조합을 만들었다. 먼저 편안함과 우아함이 완벽하게 어우러진 ‘캐주얼 사토리얼’은 부드러운 핏에 더욱 가볍고 유연한 라인을 더해 탄생시켰다. 아우터와 다운 재킷에 반영된 모던 실루엣과 단조롭던 기존 팬츠 디자인에 플리츠 디테일과 빅 포켓 등 새로운 스타일의 볼륨을 더한 것. 외형적으로 스포티한 형태에 가까워졌지만, 재킷의 핏감과 약간 두드러진 숄더 라인은 사토리얼의 우아함을 보여준다. 브랜드를 상징하는 특유의 고급스러운 컬러 팔레트와 니트 아이템 역시 눈여겨볼 만하다. 브루넬로 쿠치넬리가 정의한 니트의 특징은 바로 풍부한 컬러 표현이다. 이번 시즌 브루넬로 쿠치넬리가 선택한 컬러는 생기 있으면서도 너무 강하지 않은 오렌지, 레드, 그리고 옐로. 모두 자연에서 영감을 받은 컬러와 강렬한 색조에 중점을 두었고, 그레이, 브라운, 번트 및 블루 컬러의 기본 색조는 이번 시즌의 새로운 컬러로 강조된다. 여기에 스웨터는 서로 다른 스티치, 바이컬러 숄더와 스트라이프, 아가일 패턴, 그리고 대조되는 디테일이 돋보인다. 니트 웨어는 여유 있게 직선으로 떨어지는 실루엣에 이번 시즌 새롭게 제안하는 부드러운 핏을 강조한다. 마지막으로 돋보이는 건 역시 ‘소재’다. 브루넬로 쿠치넬리는 컬렉션의 디테일, 원사, 소재에서 열정을 발산한다. 최고급 캐시미어 섬유와 세련된 울 소재, 그리고 부드러운 베이비 알파카는 물론 활동성을 고려한 경량 소재까지 다양한 소재를 다룬다. 이번 시즌에는 이 다양한 소재를 통해 스포티한 요소와 포멀한 기준 사이를 오가는 다채로운 아우터 웨어 디자인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처럼 비즈니스 룩부터 위크엔드 스타일까지 일상생활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담아낸 2017 남성 F/W 컬렉션을 경험해보고 싶다면 청담동에 위치한 브루넬로 쿠치넬리 매장을 방문해보자.


문의 02-3448-2931

댓글 남기기